"인천을 대표할 '명품건축물'은 무엇이라 생각하십니까?"

김낙현 | 기사입력 2022/09/27 [10:45]

"인천을 대표할 '명품건축물'은 무엇이라 생각하십니까?"

김낙현 | 입력 : 2022/09/27 [10:45]

 

인천을 대표하는 명품건축물 선정을 위해 시민들의 의견을 모은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이달 28일부터 내달 5일까지 '2022년 인천시 건축상' 선정을 위한 시민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인천시 건축상'은 지난 1999년부터 건축문화 창달과 우수한 건축물의 건축을 장려하기 위해 매년 우수 건축물을 선정해 설계건축가, 시공자, 건축물에 시상하고 있는 인천의 대표 건축상이다. 지난해까지 총 158개 우수 건축물이 선정됐다.

 

지난 8월 실시한 올해 시 건축상 공모에는 총 15개 작품이 응모했다. 그중 2명의 시민심사위원과 학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우선 선정한 9개 작품이 이번 시민투표 대상 작품이다. 해당 작품들은 '시 홈페이지(소통참여→설문조사)'에서 시민의 의견을 듣는다.

 

시민투표 종료 후 전문가의 현장 확인과 엄격한 2차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14일 올해의 '인천시 건축상'이 결정된다. 선정작은 11월 7일 인천 건축문화제 개막식에서 시상하고 11월 7∼11일까지 시청 중앙홀에서 시민들에게 전시할 예정이다.

 

손병득 건축과장은 "우리 동네에 건립된 우수한 건축물을 살펴보고 관심의 한 표를 투표해 내가 사는 곳에 대한 정체성과 애정을 공유할 수 있는 이번 기회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