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모·교원·학생 66%…2학기 등교 확대 '긍정적' 그러나?

여한식 | 기사입력 2021/06/18 [07:46]

학부모·교원·학생 66%…2학기 등교 확대 '긍정적' 그러나?

여한식 | 입력 : 2021/06/18 [07:46]

교육부가 '코로나19' 시국에도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에 대해 학부모·교원·학생들이 상당수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교육부는 2학기 전면 등교에 앞서 학교 구성원의 인식을 파악하고 방역 강화를 위한 지원 필요사항 등 현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난 3일부터 5일 동안 실시한 2학기 등교확대 관련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전국 유·초·중등 및 특수학교의 교원 약 14만명과 초3~고3 학생 약 56만명, 학부모 약 95만 명 등 총 165만217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그 결과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에 대한 긍정적 응답은 보통 응답을 포함해 81.4%(매우 긍정 및 긍정 65.7%)로 나타났다. 설문 대상별로 학부모 90.5%, 교원 70.3%, 학생 69.7% 순이었다.

 

등교 확대에 대비한 학교 방역 강화 방안에 대한 교원·학부모·학생 통합 응답으로는 교직원 백신접종 추진 59.7%, 학교 방역지침 보완 45.4%, 급식 운영 방안 개선 41.8%를 차지했다.

 

또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교육부와 교육청이 지원한 정책 중 가장 효과적인 것으로는 원격수업 운영기준과 학사운영 밀집도 원칙 등 관련 지침 안내가 37%로 가장 높았다.

 

이어 교원·학생용 스마트기기 대여·지원이 32.1%, e학습터와 온라인클래스 등 공공학습관리시스템 제공 및 개선 28.9%, EBS 방송 콘텐츠·원격수업 자료 등 원격수업 콘텐츠 지원은 23.5%였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교육회복을 위해 2학기 등교확대 후 학교에서 집중적으로 지원해야 하는 부분은 학습결손 해소를 위한 교과학습역량 보완이 60.4%로 가장 높았다.

 

이 밖에 또래활동과 교외체험학습 지원 등 학생활동 활성화 49.6%, 자기관리 교육 강화 및 심리·정서 결손 치료 지원 31.9%, 교육 취약계층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 지원 16.7% 순이었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 같은 현장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한 방역 강화 대책 등을 포함한 2학기 전면 등교의 구체적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여한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보영, 단발 헤어에 시크한 매력을 더한 과감한 '스타일링'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