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모·교원·학생 66%…2학기 등교 확대 '긍정적' 그러나?

여한식 | 기사입력 2021/06/18 [07:46]

학부모·교원·학생 66%…2학기 등교 확대 '긍정적' 그러나?

여한식 | 입력 : 2021/06/18 [07:46]

교육부가 '코로나19' 시국에도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에 대해 학부모·교원·학생들이 상당수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교육부는 2학기 전면 등교에 앞서 학교 구성원의 인식을 파악하고 방역 강화를 위한 지원 필요사항 등 현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난 3일부터 5일 동안 실시한 2학기 등교확대 관련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전국 유·초·중등 및 특수학교의 교원 약 14만명과 초3~고3 학생 약 56만명, 학부모 약 95만 명 등 총 165만217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그 결과 2학기 등교 확대 추진에 대한 긍정적 응답은 보통 응답을 포함해 81.4%(매우 긍정 및 긍정 65.7%)로 나타났다. 설문 대상별로 학부모 90.5%, 교원 70.3%, 학생 69.7% 순이었다.

 

등교 확대에 대비한 학교 방역 강화 방안에 대한 교원·학부모·학생 통합 응답으로는 교직원 백신접종 추진 59.7%, 학교 방역지침 보완 45.4%, 급식 운영 방안 개선 41.8%를 차지했다.

 

또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교육부와 교육청이 지원한 정책 중 가장 효과적인 것으로는 원격수업 운영기준과 학사운영 밀집도 원칙 등 관련 지침 안내가 37%로 가장 높았다.

 

이어 교원·학생용 스마트기기 대여·지원이 32.1%, e학습터와 온라인클래스 등 공공학습관리시스템 제공 및 개선 28.9%, EBS 방송 콘텐츠·원격수업 자료 등 원격수업 콘텐츠 지원은 23.5%였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교육회복을 위해 2학기 등교확대 후 학교에서 집중적으로 지원해야 하는 부분은 학습결손 해소를 위한 교과학습역량 보완이 60.4%로 가장 높았다.

 

이 밖에 또래활동과 교외체험학습 지원 등 학생활동 활성화 49.6%, 자기관리 교육 강화 및 심리·정서 결손 치료 지원 31.9%, 교육 취약계층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 지원 16.7% 순이었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 같은 현장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한 방역 강화 대책 등을 포함한 2학기 전면 등교의 구체적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여한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정수빈, 제이와이드컴퍼니와 전속계약…신비로운 마스크로 관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