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영화 '기생충' 번역가 달시 파켓(Darcy W. Paque) 명예시민 위촉

이영신 | 기사입력 2020/04/20 [15:28]

부산시, 영화 '기생충' 번역가 달시 파켓(Darcy W. Paque) 명예시민 위촉

이영신 | 입력 : 2020/04/20 [15:28]

 

 

영화 '기생충' 영어자막 번역가인 달시 파켓(Darcy W. Paque, 48)이 부산시 명예시민이 됐다.

 

20일 오후 2시 부산시청에서 부산이 아시아 영화교육의 메카로 발전하는 데 기여한 공로로 부산아시아영화학교 교수이자 영화 '기생충' 영어자막 번역가인 달시 파켓(Darcy W. Paque, 48)을 명예시민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미국 국적의 달시 파켓 교수는 지난 2017년부터 부산아시아영화학교의 국제 영화비즈니스 아카데미 겸임교수로 재직 중으로 ‘아시아영화산업’, ‘영화장르’ 등 다양한 과목을 강의하고 교육생들의 작품 개발을 지도하면서 국내를 비롯한 아시아의 촉망받는 영화인재 발굴과 교육에 힘써왔다.

 

부산아시아영화학교에서 배출된 인력들은 칸·베를린·베니스 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 초청되고, 수상의 영광을 차지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도 나타내고 있다. 달시 파켓 교수가 길러낸 교육생들이 좋은 성과를 거두면서 각종 언론보도를 통해 부산아시아영화학교가 직‧간접적으로 홍보되고, 나아가 부산이 아시아 영화교육의 메카로 인식되는 데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올 2월에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작품상을 비롯한 4관왕을 차지하면서 달시 파켓의 영어 번역 자막이 세계인의 관심을 끌기도 했다.

 

달시 파켓 교수는 "부산 명예시민으로 위촉돼 정말 영광이다"며 "부산은 영화하기 좋은 도시라고 생각한다. 각 나라 영화산업의 미래인 학생들이 제작자가 돼 다시 부산을 찾는다면 해외 영화에서 부산을 자주 볼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변성완 행정부시장은 "남다른 부산 사랑을 보여주신 달시 파켓 교수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에서 촉망받는 ‘포스트 봉준호’가 부산아시아영화학교에서 많이 나올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이영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김주영, '철인왕후' 캐스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