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문화재단, 출발의 첫발을 내딛다!

김낙현 | 기사입력 2022/09/19 [14:11]

인천 남동문화재단, 출발의 첫발을 내딛다!

김낙현 | 입력 : 2022/09/19 [14:11]

 

인천시 남동문화재단이 첫발을 내디뎠다.

 

19일 구에 따르면 구는 최근 구청 은행나무홀에서 '남동문화재단 발기인대회 및 창립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재단 이사장인 박종효 구청장, 김재열 대표 등 남동문화재단 임원 17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출범하는 남동문화재단은 논현동에 소재한 소래아트홀에 사무소를 두고 1국 4개 팀 27명 규모로 내년 1월 공식출범 예정이다.

 

구는 창립총회를 통해 재단 설립 허가신청과 등기를 위한 설립취지문과 문화재단 운영을 위한 조직구성안 등의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

 

박종효 남동구청장은 "구민 모두가 누구도 소외되지 않게 일상이 행복한 문화도시를 만들겠다"라며 "설립발기인 모두가 사명을 갖고 남동문화재단이 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김재열 대표는 "남동구만이 가진 특화된 지역 문화자원과 많은 지역 예술인과의 조화로운 활동과 지원으로 남동구가 문화도시로 성장하는 초석을 다지는데 모든 역량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덧붙였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장나라, 결혼하더니 더 이뻐지고 어려진 모습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