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문콕' 사고 없앤다…공영주차장 주차면 확대

하기수 | 기사입력 2020/10/22 [10:08]

안산시, '문콕' 사고 없앤다…공영주차장 주차면 확대

하기수 | 입력 : 2020/10/22 [10:08]

안산시 제공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시민들의 주차편의를 높이고 ‘문콕’ 사고 예방을 위해 공영주차장의 주차구획 폭을 확대한다.

 

22일 시에 따르면 시는 고잔역·중앙역 환승주차장 2개소에서 주차공간을 확대하는 시범사업을 다음 달까지 마무리하며, 내년부터 11개소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주차공간 확대 사업에 따라 기존 2.3m 주차구획 폭에서 2.5m로 늘어나고 주차구획 사이에 30㎝ 너비의 간격이 새로 설치된다.

 

이에 따라 기존 359면(장애인구역 13면·버스 45면) 규모의 고잔역 환승주차장은 301면(장애인구역 10면·버스30면)으로 소폭 감소하며, 중앙역 환승주차장도 82면(장애인구역 2면)에서 76면(장애인구역 2면)으로 줄어든다.

 

전체 주차대수는 다소 줄었지만, 기존 주차구획 폭 2.3m에서 최대 50㎝가 늘어나기 때문에 주차 편의는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이번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단계적으로 나머지 공영주차장에서도 확대 시행할 방침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들이 주차 중 불편을 겪지 않도록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신속히 확대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전체 주차대수는 줄지만, 늘어난 공간으로 주차의 편의가 크게 늘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연희, VAST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으로 새로운 동행 시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