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양손 자유롭게 쓰면서 무선통신 가능한 소방헬멧 개발

여민지 | 기사입력 2020/05/14 [09:35]

경기도, 양손 자유롭게 쓰면서 무선통신 가능한 소방헬멧 개발

여민지 | 입력 : 2020/05/14 [09:35]

 

 

경기도가 ‘소방헬멧 부착형 핸즈프리 무선송수신장치’의 핵심기술에 대해 특허를 신청했다.

 

이번에 특허를 신청한 핵심기술은 소방관이 현장 출동 시 양손을 자유롭게 쓰면서 헬멧으로 무선통신을 할 수 있는 기술을 갖추고 있어 화재현장에서 상당히 유용하게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현장 소방관을 위해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함께 개발 중인 ‘소방헬멧 부착형 핸즈프리 무선송수신장치’는 소방대원의 휴대용 무전기와 연동해 별도의 조작 없이 음성인식만으로 무선통신이 가능한 장치다. 지난 2월 기술개발이 완료됐으며, 현재 수원소방서 등 도 내 3개 소방서 소방대원들에게 배부해 시범운영 중이다.

 

도는 ‘소방헬멧 부착형 핸즈프리 무선송수신장치’에 적용된 정보통신 기술중 소음이 많은 각종 재난 현장에서 우수한 통신 품질을 확보할 수 있는 잡음 제거 기술과 음성인식 기술에 대해 특허출원을 신청했다.

 

이처럼 특허등록이 완료되면 관련 기술을 활용한 무선통신장비 보급분야 등 비약적인 발전이있을 것으로 도는 기대했다. 도는 시범운영 결과 소방대원들의 개선의견을 반영해 성능을 보완하고, 상용화 가능한 제품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앞서 도는 2018년 6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정보통신 신기술을 활용한 재난대응 체계 강화 및 소방대원 안전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술개발에 매진해 왔다.

 

도 관계자는 “해당 장치는 응급상황에서 헬멧으로 무선통신을 하며 양손 작업이 가능해 긴급한 현장에서 역할을 톡톡히 수행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특허등록이 마무리 되는대로 완벽한 제품완성에 이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여민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김주영, '철인왕후' 캐스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