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여수~고흥 잇는 해상교 28일 완전 "개통"

55km 단축·운행시간 51분 줄어…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기여

김순덕 | 기사입력 2020/02/27 [10:45]

전남 여수~고흥 잇는 해상교 28일 완전 "개통"

55km 단축·운행시간 51분 줄어…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기여

김순덕 | 입력 : 2020/02/27 [10:45]

 

전남 여수시 화양면에서 화정면까지 17km를 잇는 국도 77호선 화양~적금 도로의 차량 통행이 28일 오후 3시부터 시작된다.

 

27일 구토교통부에 따르면 국도 77호선 ‘화양-적금’ 도로건설공사는 여수 지역 4개 섬(조발도·둔병도·낭도·적금도)을 5개의 해상 교량으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1년 12월 착공한 이래 8년여 동안 총 사업비 3,907억 원이 투입됐다고 밝혔다.

 

이번 개통으로 지난 2016년 개통한 팔영대교(1.4km, 여수 화정면 적금도∼고흥 영남면)와 연계돼 고흥군에서 여수시까지 해상으로 이동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고흥∼여수 간 기존도로와 비교해 55km가 단축되고 운행시간은 81분에서 30분으로 51분이 줄어들게 됐다.

 

또 이번 해상 연결로 여수와 고흥을 찾는 관광객이 증가해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아울러 여수 지역 4개 섬 주민(작년 기준 282가구 431명)은 배를 이용하지 않고도 24시간 편리하게 육지를 오갈 수 있어 교육·의료·문화시설 등에 대한 접근성이 향상되는 등 생활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김용석 국토부 도로국장은 “‘화양-적금’ 도로는 지난 해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로 선정돼 추진 중인 ‘여수 화태-백야’ 사업과 연계될 것”이라며 “균형발전과 함께 세계적인 해안관광도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김순덕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임지연, 새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와 배우 제2막 연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