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갑 무소속 양순필 후보, 제3지대 통합정당 '민생당' 입당

박세경 | 기사입력 2020/02/24 [18:27]

광명갑 무소속 양순필 후보, 제3지대 통합정당 '민생당' 입당

박세경 | 입력 : 2020/02/24 [18:27]

24일 광명갑 무소속 양순필 예비후보는 제3지대 통합정당인 민생당에 입당했다.

 

민생당은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이 기득권 양당에 맞서 중도·실용·민생·개혁 정당을 표방하며 합당한 원내 제3당이다.

 

이 날 양 후보는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이 합당한 민생당은 제3지대 대안세력 통합의 종착점이 아니라 가장 중요한 출발점”이라며 “민생당을 시작으로 기득권 양당이 독점하고 있는 낡은 정치를 바꿀 중도개혁 세력을 더 크게 하나로 모아 진정한 제3지대 대안세력 통합을 완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양 후보는 “오만한 여당에 실망하고, 뻔뻔한 야당에 질린 광명시민과 국민께 확실한 대안,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21대 국회를, 기득권 양당이 권력 투쟁만 일삼는 싸움판 국회가 아니라, 민생당과 합리적인 대안 정당들이 의사 결정을 주도하며 국민을 위해 일하는 민생 국회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양 후보는 “거대 기득권 양당에 공천을 구걸하지 않은 당당한 제3후보로 이곳 광명갑에서 압도적으로 당선될 것”이라며 “이런 결과는 현명하고 위대한 광명시민이 쓴 새로운 정치 역사로 기록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처럼 양순필 후보가 민생당 입당을 전격 선언함에 따라 광명갑 국회의원 선거는 민주당과 미래통합당, 그리고 양순필 민생당 후보 간 3파전으로 치러질 가능성이 높아졌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태리, 볼수록 빠져드는 '독보적 분위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