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사범대 부설 '시흥영재교육원', 2019학년도 수료식 성대하게 열려

하기수 | 기사입력 2020/01/19 [16:21]

서울대 사범대 부설 '시흥영재교육원', 2019학년도 수료식 성대하게 열려

하기수 | 입력 : 2020/01/19 [16:21]

시흥시 제공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18일 ABC행복학습타운 ABC홀에서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부설 시흥영재교육원(이하 시흥영재교육원)의 2019학년도 수료식을 개최했다.

 

시흥영재교육원은 사사 및 R&E 과정으로 나눠 운영되며, ‘사사과정’은 과학, 수학·정보, 융합 등 분과별로 서울대 교수가 직접 강의하는 과정으로 심화탐구교육, 인문소양 및 과학입문교육, 서울대 관악캠퍼스 투어 등을 진행한다.

 

또한 ‘R&E(Research&Education)과정’은 지도교수, 석박사급 연구원과 학생 4명이 한 팀을 구성해 주제를 정하고 탐구와 발표 활동으로 보고서와 포스터를 제작한다.

 

이 날 2019학년도 수료식에서 학교장 추천 및 시흥교육지원청 부설 영재교육원장의 추천을 받아 선발된 중2에서 고1 학생 총 95명 중 사사과정 120시간, R&E과정 102시간의 교육과정을 거친 총 82명(사사 44명, R&E 38명)이 수료했다. 2020학년도는 111명의 지원자 중 면접을 거쳐 94명(사사 54명, R&E 40명)의 신입생을 선발했다.

 

지난 2012년 ‘서울대 창의인재육성 시흥캠퍼스’ 사업으로 시작한 시흥영재교육원은 2014년 9월 경기도교육청의 승인을 받아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부설 시흥영재교육원’으로 명칭을 변경했다. 수료 시 학교 생활기록부에 특기사항 등록이 가능하다.

 

전상학 시흥영재교육원 원장(서울대 생물교육과 교수)은 “시흥영재교육원을 통해 관내 학생들의 자기주도적 학습역량 개발과 창의적 인재양성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꾸준히 힘을 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의 교육경쟁력 제고를 위해 다양한 교육 수요에 부응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시는 서울대학교와 함께 ‘시흥영재교육원‘ 등 교육협력사업 추진을 통해 학생과 학부모에게 수준 높은 서울대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며 “오는 3월 서울대 시흥캠퍼스 교육협력센터의 개관으로 서울대 교육협력사업의 거점을 마련하고 이를 기반으로 권역별 분산 운영을 통해 시 전 지역의 학생들이 서울대 교육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정려원, 여신 방불케 하는 매력적인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