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주택 3년전 대비 외국인 매수금액 728% '增加'

김순덕 | 기사입력 2019/12/11 [09:10]

아산시, 주택 3년전 대비 외국인 매수금액 728% '增加'

김순덕 | 입력 : 2019/12/11 [09:10]

아산시 전경(아산시 제공)   

 

아산시 주택에 대한 외국인 매수가 급격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시에 따르면 최근 3년 대비 외국인 매수현황을 보면, 2016년도 105채 47여억 원이었으나 12월 11일 현재 249채 388여억 원으로 주택수는 137%증가했으며, 매수금액으로는 728%가 증가됐다고 밝혔다.

 

특히, 중국인 매수가 가장 두드러졌다. 2016년 68채 16여억 원이었으나 2019년 185채 176여억 원으로 주택수는 172%, 매수금액은 570% 증가됐으며, 그 다음으로 미국인이 2016년 25채 14여억 원에서 2019년 43채 197여억 원으로 주택수는 72% 증가됐으며 매수금액은 1329% 증가됐다.

 

매수특징으로 중국인이 매수가 가장 많고 매수금액은 미국인이 가장 많으며 평균 주택가격은 중국인이 9471만 원, 미국인이 4억5779만 원이다. 이밖에도 일본이 3년전 실적이 없다가 금년 1채 1억5천3백만 원을 매수했다.

 

시 관계자는 “시의 꾸준한 인구증가와 대기업들의 투자 및 기업유치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어 주택가격이 하락하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이 있기에 외국인 매수세가 증가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김순덕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하늬, 모던부터 시크까지 완벽 소화 "그녀가 입으면 패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