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초등학생, 자매도시 무주군 문화탐방 시간 가져

구숙영 | 기사입력 2019/11/07 [10:10]

의왕시 초등학생, 자매도시 무주군 문화탐방 시간 가져

구숙영 | 입력 : 2019/11/07 [10:10]

 

 

의왕시(시장 김상돈) 초등학생들이 7일 자매도시인 전북 무주군을 방문했다.

 

무주군의 초청으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관내 초등학생 24명과 교사, 인솔공무원 등 30명이 참가했다.

 

이 날 방문 학생들은 오전에는 무주군의 명소인 반디랜드 곤충박물관을 견학하고, 오후에는 태권도원과 태권도 시범공연을 관람했다. 또한, 직접 태권도를 체험해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류행사를 통해 학생들이 새로운 문화를 체험해 보고, 자매도시간의 우의를 다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무주군과 청소년 교류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더욱 활발한 교류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무주군과 2014년부터 본격적인 교류를 시작했으며, 지난 달 31일에는 무주군 초등학생 30여명이 시를 방문해 레솔레파크를 견학하는 등 활발한 교류를 지속하고 있다./구숙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걸스데이 혜리, 무결점 '美貌'와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