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대부도에 도시가스 공급 '주민 숙원' 해소

하기수 | 기사입력 2019/11/07 [09:02]

안산시, 대부도에 도시가스 공급 '주민 숙원' 해소

하기수 | 입력 : 2019/11/07 [09:02]

 

 

안산 대부도에 주민들의 숙원이었던 도시가스가 공급된다.

 

7일 시에 따르면 시는 대부도 방아머리공원 주차장에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사업’ 준공식을 개최하고 대부도 2천400여 가구에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했다.

 

이 날 준공식에는 윤 시장과 시의원, 안산도시공사·안산도시개발㈜·㈜삼천리 임직원을 비롯해 대부동 주민자치위원회 및 통장협의회 등 유관단체와 지역상인 및 주민 등 약 300여명이 참여해 도시가스 공급에 대한 높은 관심과 축하를 보냈고, 대부도 에너지 홍보대사로 위촉된 개그맨 강성범도 참석해 즐거움을 더했다.

 

시는 2017년 11월부터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 사업을 추진, 지난 달까지 130억 원(도비 30억·시비 70억·민간 30억) 예산을 투입해 대부도 일대에 도시가스 공급관 20.8㎞와 LNG위성기지(29.9톤 저장탱크 2기)를 설치했다.

 

LNG위성기지에는 압력조절 자동화시스템 등 첨단설비가 완비됐으며, 전문운영인력 6명이 배치돼 이 날부터 2천400여 가구에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한다.

 

이번에 준공된 길이 20.8㎞의 공급관은 대부도 방아머리를 시작으로 북동삼거리, 구봉도, 대부동 행정복지센터, 대동초 등 일부 지역에 도시가스를 공급한다.

 

이어 시는 오는 2022년까지 단계별로 도시가스 공급관을 추가 설치해 도시가스 공급지역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현재 다음 달 준공 목표로 50억 원이 투입돼 유리섬박물관, 대부도복지체육센터(2020년 준공 예정) 등으로 이어지는 11.7㎞ 구간의 공급관이 설치 중이다.

 

내년에는 12.4㎞, 2021년에는 5.6㎞, 2022년에는 7.4㎞ 등 모두 57.9㎞ 구간으로 확대될 계획이다.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은 대부도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다.

 

앞으로 주민들은 도시가스 공급으로 실내등유 및 LP가스 등 기존에 사용하던 연료보다 약 40%의 비용 절감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그간 높은 연료비로 어려움을 겪던 숙박업과 요식업 등의 경영환경 및 주거환경 개선으로 2030년 대부도 인구 5만 명 목표달성에 크게 기여해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양운영 대부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도시가스 공급이 시작됐다”며 “오늘을 계기로 연료비 걱정 없는 따뜻한 겨울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마침내 시작된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은 시와 대부도 지역발전의 초석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향후 지속적인 공급확대를 통해 향후 대부도 전역에 도시가스가 공급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대부도 도시가스 공급사업의 연계해 2021년까지 대부북동 1975에 위치한 LNG위성기지 일대 1만2천288㎡를 ‘대부도 에너지타운’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곳에는 연료전지 발전기, 태양광, 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와 에너지체험관 및 스마트팜 등 주민편익시설이 설치돼 신재생에너지의 메카로서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인배우 최경민, 고훈 감독 신작 '구마적' 여자 주인공으로 '拔擢'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