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평생학습도시 선언 20주년 기념 '평생학습 시민대토론회' 개최

박세경 | 기사입력 2019/11/03 [15:26]

광명시, 평생학습도시 선언 20주년 기념 '평생학습 시민대토론회' 개최

박세경 | 입력 : 2019/11/03 [15:26]

광명시 제공 

 

광명시는 지난 1일 평생학습원에서 평생학습도시 선언 20주년을 기념해 ‘평생학습 시민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즐겁게 배우고 신나게 나누다’를 주제로 열린 이 날 행사에는 박승원 시장, 시민, 전국평생학습도시 관계자 및 관련분야 전문가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평생학습도시 선언문 낭독, 평생학습도시 20년 여정 영상 시청, 7개 영역별 토론 내용 발표, 질의응답, 평생학습 이전관련 설명회 및 시민의견 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먼저 아동, 청소년, 청년, 장애인, 어르신 등 세대별 시민 5명이 광명시민을 대표해 평생학습도시 선언문을 낭독해 전국최초 평생학습도시 선언문에 담긴 가치와 철학을 되새겨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평생학습도시 20년의 여정을 담은 영상을 소개해 참석한 시민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발표는 시가 새롭게 도전해 가야할 미래 평생학습도시 주요 쟁점과 지향해 가야할 분야를 중심으로 공동체, 민주시민, 문해 교육, 학습형 일자리, 장애인평생학습, 청년, 평가&시민제언 등 7개 영역으로 나눠 진행됐다.

 

시는 지난 8월 시민추진단 80여명을 구성해 소그룹 토론을 진행해 7개 영역별 주제를 이끌어내고 이날 토론회 자리에서 발표했다.

 

영역별로 발표한 주제는 ▲공동체-‘나의 에너知! 공동체 시너知!’ ▲민주시민교육- ‘민주 시민 함께 손잡고 풍덩’ ▲학습형일자리-‘광명 학습형일자리 DREAM-비젼Q’ ▲문해교육-‘문해교육은 아름다운 동행’ ▲장애인평생학습-‘함께하는 같이로움’ ▲청년-‘청년의 꿈, 같이의 힘’ ▲평가&시민제언- ‘평생학습도시 2.0을 위한 평가 제언’이었다.

 

장애인 평생학습영역에서는 장애인 당사자가 직접 발표해 시민의 공감을 얻어냈으며 청년영역에서는 청년들의 새로운 의견을 통해 새롭게 도전해야 할 과제를 찾는 자리가 됐다.

 

토론회 마지막에는 2020년 1월 이전하게 될 지상 4충, 지하 2층 규모(총 9,304㎡)의 평생학습원 신축 시설(철망산 시민복합시설)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평생학습도시 선언 2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에 많은 시민들과 미래 평생학습도시의 모습을 그려보는 자리를 갖게 돼 기쁘다”며 “평생학습을 통해 위대한 도시를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 평생학습은 위대한 시민을 만들고 위대한 시민은 위대한 도시를 만든다. 도시를 가꾸어가고 만들어가는 가장 큰 핵심적 주체가 평생학습이다. 평생학습을 통해 시를 위대한 도시로 만들어가는 주체가 돼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주빈, '그 남자의 기억법' 김동욱의 첫사랑 발레리나 役 캐스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