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빅데이터 기반으로 시민의 삶 챙긴다"

박세경 | 기사입력 2019/10/13 [17:55]

광명시, "빅데이터 기반으로 시민의 삶 챙긴다"

박세경 | 입력 : 2019/10/13 [17:55]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실효성 높은 정책 결정을 위한 정보 파악 체계를 갖췄다.

 

13일 시에 따르면 시는 시장실에 ‘지역산업생태계 상황판’을 설치하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역산업 경제동향 파악 등 체계적인 정보 파악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에 박 시장은 이 상황판을 통해 지역 내 기업들의 업종별 분포와 신설법인, 청년여성․벤처 기업현황, 전체 취업․실업자 수 등 최신 지역경제 상황 변화를 수시로 파악해 해당 분야의 정책 결정의 실효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또한 지역 경제동향, 기업 간 네트워크, 특정산업 밸류 체인, 지역산업 위험요소 등을 분석·활용하고, 부서별 시연 및 데이터 활용 방안을 모니터링 하여 추가 보완할 계획이다.

 

이어, 시는 기업 신용조사․평가 전문기관인 한국기업데이터의 정보를 확보해 관계 부서와 함께 분석해 경제 정책에 반영함은 물론 지역 경제 살리기에 한몫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실시간 지역경제의 흐름과 각종 지표를 정확하게 분석해 시정에 접목시키는 것”이라며 “앞으로 기업지원, 지역경제, 일자리 정책 등에 반영해 광명시만의 특색 있는 사업을 발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손담비, 눈길 사로잡는 근황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