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경찰, 목줄 풀린 진돗개 총으로 쏴 사살

최동찬 | 기사입력 2019/10/07 [19:33]

이천경찰, 목줄 풀린 진돗개 총으로 쏴 사살

최동찬 | 입력 : 2019/10/07 [19:33]

이천지역에서 목줄이 풀린 진돗개가 주인을 공격해 사살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7일 이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6시 30분쯤 이천시 대월면사무소 앞에서 근처 공장의 경비원 A씨(57)가 공장에서 키우던 진돗개에게 손과 발 등을 물리는 공격을 받았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키우던 진돗개가 목줄이 풀린 채 면사무소 앞에 있는 것을 보고 공장으로 데려오던 중 개에게 물리는 불상사를 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진돗개가 사람을 공격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삼단봉으로 제압하려고 했지만 공격성을 드러내자 실탄 2발을 쏴 사살했다.

 

한편 진돗개로부터 공격을 받은 A씨는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최동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손담비, 눈길 사로잡는 근황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