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호수공원 50여 년 된 왕벚나무에 새 생명을...

이영관 | 기사입력 2019/05/27 [15:22]

고양시, 호수공원 50여 년 된 왕벚나무에 새 생명을...

이영관 | 입력 : 2019/05/27 [15:22]

고양시는 지난 21일부터 일산호수공원 내의 수령 50여 년 이상된 왕벚나무 27주에 대해 외과수술을 추진 중이다.

현재 호수공원에는 호안 산책로를 따라 약 2천여 주의 왕벚나무가 식재돼 있어 봄이 되면 화사한 벚꽃 길을 걷는 이용객들이 많아 ‘벚꽃 명소’로 알려져 있다.

이런 아름다움을 가진 벚나무는 상처부위가 잘 아물지 않고 부후균의 침입으로 수피와 목질부의 피해 확산이 빨라 수목이 쉽게 고사하는 특성을 가지고 있는데, 호수공원의 벚나무는 수령 50여 년 이상된 노령목이 많아 병충해에 특히나 취약하다.

이에 시는 부패부 제거, 살균처리, 인공수피처리 등 외과수술을 통해 부후균의 확산을 막고 상처부위 치료를 위해 우선적으로 부패가 심하게 진행 중인 왕벚나무 27주를 선별해 외과수술을 시행 중이다.

최경수 공원관리과장은 “고양시의 랜드마크인 호수공원에서는 각종 수목에 대해 외과수술, 병해충방제 등 생육환경 개선작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생태적으로 건강한 도시공원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올해보다 더욱 더 화려한 호수공원 벚꽃 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톱모델 한혜진, '강렬한 눈빛'의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