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안성 금광저수지 보트전복으로 위태로웠던 女공무원 끝내 숨져

최남석 | 기사입력 2019/05/15 [15:09]

(호롱불)안성 금광저수지 보트전복으로 위태로웠던 女공무원 끝내 숨져

최남석 | 입력 : 2019/05/15 [15:09]
●…부서 체육행사를 마치고 보트를 타고 귀가하던 안성시 40대 여성 공무원이 보트전복으로 중태에 빠진 후 치료를 받던 중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져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어.

지난 11일 오후 2시 44분쯤 안성 금광저수지 보트 전복 사고로 중태에 빠진 안성시청 소속 40대 여성 공무원이 지난 14일 낮 12시쯤 끝내 숨진 것으로 확인.

이번 사고는 안성시 금광면에 위치한 금광저수지 선착장에서 부서 체육행사를 마친 시청 공무원 13명이 귀가를 위해 보트에 탑승한 뒤 하선하는 과정에서 배가 뒤집히면서 발생.

이 사고로 보트에 타고 있던 공무원 13명이 수심 5m에 달하는 물 속으로 빠진 뒤 출동한 소방구조대에 의해 구조돼 8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중태에 빠진 40대 여성 공무원은 끝내 깨어나지 못하고 숨져./최남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예 김주영, '철인왕후' 캐스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