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공항 최장거리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신규취항

이영신 | 기사입력 2019/02/18 [17:50]

김해공항 최장거리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신규취항

이영신 | 입력 : 2019/02/18 [17:50]

부산시(오거돈 시장)와 싱가포르 국적 항공사 실크에어는 오는 5월 1일부터 김해공항의 최장거리 노선인 부산~싱가포르 노선을 정기편으로 공식 취항한다.

 

이번에 취항하는 실크에어는 싱가포르항공 소속의 프리미엄 지역항공사로서 주 4회(화,목,토,일) 운항할 계획이며, 김해공항에 오전 7시에 도착해 오전 8시 30분 출발(화요일은 8시)하며, 운항 기종은 보잉 737Max8(비즈니스석 포함 156석)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는 싱가포르 노선이 비행시간(6시간) 대비 인천공항 등 다른 공항에서의 환승시간(3~4시간)이 과다해 시민들이 오랫동안 노선개설을 희망해 왔으나, 그간 한국-싱가포르 간 운수권이 늘어나지 못해 노선 개설이 이뤄지지 못하다가 작년 8월 한-싱가포르 항공회담을 통해 운수권 증대가 이뤄져 직항노선 취항이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시는 “경제부시장을 중심으로 오랜 기간 정부와 싱가포르 대사관 및 싱가포르 측 항공사를 찾아가 운수권 증대 건의와 함께 노선개설을 논의해온 결과로 이번에 취항이 이뤄지게 됐다”면서, “앞으로 싱가포르 직항편 개설로 시민 불편을 해소함과 동시에 싱가포르 공항의 환승 네트워크(35개국 101개 노선)를 이용해 항공여행 편의성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실크에어 CEO 푸 차이 우 (Foo Chai Woo)는 “싱가포르-부산 직항 노선 취항을 통해 싱가포르와 주변 지역의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경관과 문화적 매력이 가득한 부산을 소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부산에서 출발하는 한국인 관광객들은 싱가포르항공과 실크에어가 보유한 광범위한 노선 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목적지로 더욱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이 동북아 해양수도의 위상에 걸맞은 중장거리 노선 개설을 추진해왔으며, 이번에 그 결과를 보게 된 것을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싱가포르는 항만도시로서 조선, 해운, 금융 등 산업 연관성이 높고, 싱가포르 공항의 환승 네트워크를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시민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이영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신민아, 우아함과 시크함이 공존하는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