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법, 아버지를 상습폭행한 20대 아들 '징역형'

법원, 처벌해 달라는 아버지의 간곡한 부탁으로 실형 선고

김낙현 | 기사입력 2018/10/14 [18:22]

인천지법, 아버지를 상습폭행한 20대 아들 '징역형'

법원, 처벌해 달라는 아버지의 간곡한 부탁으로 실형 선고

김낙현 | 입력 : 2018/10/14 [18:22]

아버지를 상습폭행한 20대 아들이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14일 인천지법 형사10단독(판사 이재환)는 존속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A씨(27)에게 징역 10월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범행 경위와 방법 등을 보면 죄질이 극히 좋지 않고 패륜적"이라며 "조현병을 앓고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반사회성이나 폭력의 습성이 정신질환에 근거했다고 단정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

 

또한 "피고인은 아버지와 화해한 뒤 다시는 범행을 하지 않겠다고 진술한다"면서도 "피해자인 아버지와 합의하지 못했고 용서를 받았다고 볼 만한 정황도 없는 상황이어서 선처할 이유도 없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A씨는 지난 8월 17일 오후 6시 30분쯤 인천시 동구 자택에서 욕설을 하며 전동 드릴을 던지는 등 아버지(57)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심지어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위(49) 등 경찰관 2명의 얼굴도 주먹으로 때리고 수차례 침을 뱉는 등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는 과거에도 존속폭행 등 혐의로 2차례 입건된 전력이 있었지만 아버지가 선처를 호소해 형사처벌 대신 보호처분을 받았지만 아버지가 아들의 폭행에 더이상 견디지 못하고 "처벌해 달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정유미, 겨울코트 화보로 로맨틱 감성 발산 '백치미'
광고
광고